75.3%는 '사회 갈등이 과거보다 더 심해졌다'

75.3%는 '사회 갈등이 과거보다 더 심해졌다'

75.3%는 '사회 갈등이 과거보다 더 심해졌다'

강종헌 0 167

28일 재단법인 대한국인이 사회갈등 인식과 SNS 사용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대한국인이 여론조사 전문 기관 엠브레인에 의뢰해 전국 성인 남녀 1075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먼저 “SNS를 사용한다”고 답한 사람은 전체 참가자의 86%로, 70%는 “매일 접속한다”고 답했다.

현재 우리 사회의 갈등 정도에 대해서는 ‘심각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전체 응답자의 89%가 “현재 사회 갈등이 매우 심각하다”·“대체로 심각하다”고 답했으며, 특히 75.3%는 “사회 갈등이 과거보다 더 심해졌다”고 했다.

갈등 해소에 대한 전망도 부정적이었다. 응답자의 73.8%는 “앞으로도 사회 갈등이 심해질 것 같다”고 답했으며, “사회 갈등을 해결할 수 있다”라고 보는 사람은 40.3%에 불과했다.


흥미로운 점은 통념과 달리 SNS 사용이 악플이나 사회 갈등 확대와 무관하다는 점이었다.


오히려 SNS를 많이 사용하는 사람들일수록 토론이 필요하며, 사회 갈등은 해결될 것이라 낙관하는 경향이 있었다.

 

대한국인은 SNS 관련 악플과 부작용이 지나치게 부각돼 있고, 대다수 SNS 사용자가 건강한 사회적 소통을 믿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풀이했다.


대한국인 전윤수 이사장은 “앞으로 대한국인은 지속해서 사회 문제에 관심을 갖고 사회 갈등 해결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0 Comments
Category
K창업연구소 강종헌 소장

월-금 : 9:30 ~ 18:30
토.일.공휴일 휴무
bizidea@hanmail.net
상가분양,임대,매매문의 사절합니다.
글이 없습니다.
리스크를 최소화하는 사업정리법, 폐업도 전략이다

소상공인방송
희망리턴패키지
State
  • 현재 접속자 13 명
  • 오늘 방문자 101 명
  • 어제 방문자 511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